[인간과 술 ]5. [마지막화] 술은 과연 인간적인 것일까.

2024-02-27
조회수 113



어느 날, 로봔은 세계적인 주류 대회에 자신의 막걸리를 출품하기로 결심했다. 


로봔의 로봇적 본성과 예술적 열정이 결합된 결과물은 독특하고 혁신적이었다. 모든 과정을 자동화하여 완벽한 환경에서 막걸리를 양조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현대적인 기술을 사용했음에도 전통적인 풍미와 혁신적인 향과 맛으로, 매력이 넘치는 술이었다. 막걸리는 심사위원들의 입맛을 사로잡았고, 모든 이들을 감동시켰다. 그 결과, 로봔은 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그의 승리는 막걸리의 가능성을 새롭게 정의하고 양조사들에게 창의적인 접근 방식을 제시했다. 양조 과정은 예술적 지향과 첨단 기술을 결합한 결과였으며, 로봔은 자신의 양조 과정을 하나의 예술 작품으로 여기고 있었다.


그러나 이러한 성공은 논란과 비판을 일으켰다. 몇몇 전통적인 양조사들은 로봔의 양조 방식을 부정하며 그의 막걸리를 진정한 막걸리로 인정하지 않았다. 그의 방식을 비난하며 막걸리는 인간의 손으로만 양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막걸리의 정의와 가치에 대한 논의가 폭발하며 대회의 심사 과정에도 논란이 있었고, 일부는 로봔이 인공지능 기계를 사용한 결과로 대상을 받게 되었다는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그의 이야기는 전 세계에 퍼지며 막걸리 팬들, 양조사들, 예술가들, 과학자들, 그리고 비평가들 사이에 무수한 논쟁을 촉발했다.


로봔은 이러한 비판에 대처하면서도 자신만의 예술적 영감과 혁신적 기술을 지키기로 결심했다. 그는 막걸리 양조의 과거와 미래를 결합시키는 방법을 찾기 위한 노력을 멈추지 않았다. 자신의 막걸리가 전통과 현대성을 조화시킬 수 있다고 믿었지만, 그의 예술적 비전과 능력에 대해 끊임없이 의심과 도전을 받았다. 하지만 그는 논란이 자신의 막걸리를 더 나은 것으로 만들 수 있는 기회라고 믿었다. 


로봔의 이야기는 양조, 예술, 혁신, 인간성, 그리고 기술의 경계에서 벌어지는 갈등과 희망의 이야기로 전 세계에 전파되었다. 그의 성공은 막걸리와 양조에 대한 열정과 상상력이 어떻게 세상을 변화 시킬 수 있는 지에 대한 영감을 주었고, 양조와 과학의 결합, 전통과 혁신의 미묘한 균형, 그리고 예술과 기술의 융합에 대한 현대 사회의 복잡한 이슈를 복합적으로 보여주는 사례로 남았다.


그의 이야기는 우리가 어떻게 미래를 창조할 지에 대한 화두를 던지며, 끝나지 않을 논쟁과 토론의 중심에 놓이게 되었다. 


-끝.nurukers  



--

글: 챗GPT, 그림: 어도비 Firefly

이 시리즈는 가상의 로봇 양조사 로봔의 예측불가 에피소드를 그리고 있습니다. 위 내용은 그 어떤 이의 입장과도 관련이 없음을 밝힙니다.